Open ID Information

퀘벡한민족재단(FCCCQ)에 오셨습니다.

재단의 비전(OUR VISION)
한민족 사회를 퀘벡 주류사회로 이끌어가는 견인차가 되겠습니다.

재단의 활동목표(OUR GOAL)
정치, 경제, 사회, 문화적으로 퀘벡사회에 큰 영향력을 미치는 한민족공동체를 만들겠습니다.

재단의 임무(OUR MISSION)
캐나다와 퀘벡주, 그리고 대한민국 정부의 지원금과 동포후원금을 재원으로 삼아 정치, 경제, 사회, 교육, 문화예술, 스포츠 분야에서 활동하는 퀘벡 한민족 차세대 단체들에게 올바른 비전과 활동 공간, 그리고 활동 자금을 제공하겠습니다.
 

퀘벡사회 자원봉사 신청서류 내려받기 
Bénévolat Demande / Volunteer Application.

 아동병원 간호(Hôpital de Montréal pour enfants)

 어린이축제 안전요원
(Fête des enfants de Mtl)

 노년복지
(서류번역, 의료기관동행)

통역봉사요원
(한국어 <--> 불어, 영어)

가나다 한국어학교 등록 신청서 내려받기



World wide :
현재 선택된 언어는 한국어 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퀘벡의 팝송, 아니 샹송 하나 소개합니다.


동영상 보기 링크


Music Box - Jai douze ans, maman - Diane Dufresne - 가사 해석 : j'ai douze ans.jpg


J'ai douze ans, maman  - Diane Dufresne 


J'ai douze ans, maman, j'ai perdu du sang.

엄마, 저는 열두 살이에요. 생리도 시작했어요.

Je suis plus une enfant, pour qui tu me prends?

그거 알아요? 더 이상 아이가 아니라고요.

Faut que je me dépêche de vivre ma vie, maman.

엄마, 이제 나는 내 인생을 서둘러야 해요

J'ai déjà trouvé mon premier cheveu blanc.

벌써 첫번째 백마를 탄 왕자님도 만났어요.


J'ai douze ans, maman, j'ai pas beaucoup de temps.

전 열두 살이에요. 시간이 많지 않아요.

Je sais pas si tu comprends comment je me sens.

제 느낌을 엄마가 이해하는 지 모르겠어요.

Quand je vois passer des fusées dans le firmament

창공에 날아가는 로켓을 보면

Je me dis qu'on va y goûter avant longtemps.

멀지 않은 장래에 우리도 타볼 수 있길 바라죠


Quand je regarde la télévision, on parle seulement de pollution et de surpopulation, 

텔레비전을 보면 환경오염이라든지 인구과잉만 이야기하죠

Peut-être que la bombe à neutrons sera le meilleur remède contre la misère sur la terre... Eh.

어쩌면 핵폭탄의 지구상의 비참한 현실에 가장 좋은 대책이 될 거예요


Naturellement, tu regardes seulement les téléromans, maman.

엄마는 티브이 드라마만 보니까 당연히

Tu sais pas ce qui se passe dans l'univers.

이 우주 안에 어떤 일이 벌어지는 지 모르겠죠


J'ai douze ans, maman, j'ai besoin d'argent.

엄마, 저는 이제 열두 살이고 돈이 필요해요.

Je pourrais me prendre un amant comme dans ton temps.

엄마가 젊었을 때 그랬던 것처럼 남자친구도 갖게 되겠죠

Qu'est-ce que je vas faire pour gagner ma vie, maman?

엄마, 나는 어떤 일을 하면서 살게 될까요?

Je veux pas étudier pour rien jusqu'à trente ans.

서른 살까지 쓸 데 없는 공부에 허비하고 싶진 않아요


Aujourd'hui à l'école, on nous a parlé

오늘 학교에서 우리는 

Des possibilités de vie dans les autres galaxies.

다른 갤럭시에 살고 있을 지 모르는 생명체에 대해 배웠어요.

On nous a aussi montré un film où on voyait Comment copulent les libellules.

잠자리가 어떻게 짝짓기 하는 지에 대한 비디오도 보았어요


C'est quoi la vie? J'ai pas envie D'avoir d'enfant, maman, faut que je commence à prendre la pilule.

인생이란 뭘까요? 아이는 갖고 싶지 않아요, 엄마, 피임약을 먹기 시작해야겠어요

J'ai douze ans, maman, j'ai pas beaucoup de temps.

나는 열두 살이에요, 엄마, 시간이 많지 않아요.

Je sais pas si tu comprends comment je me sens.

내 느낌을 엄마가 이해하는지 모르겠어요.

Quand je vois passer des fusées, dans le firmament

하늘에 로케트가 날아가는 걸 보면

J'espère qu'un jour je pourrai partir dedans, j'ai douze ans, maman.

언젠간 나도 그걸 타고 떠나고 싶어요.

엄마, 난 열두 살이에요.


*

만 열두살이면 본격적으로 사춘기가 시작되는 나이, 많은 것을 배우고 받아들이지만 여전히 상상력은 아이 같은 나이, 엄마를 무시하면서도 의지하는 그런 소녀의 감성을 이렇게 노래하고 있다.




  1. NEW

    나 잘 살고...

    나 잘 살고 있는데 나운택 단잠 자고 일어나니 개운하고 기분좋아 큰 기지개 켜는데 “카톡! 행복한 하루 되세요.”한다 아침커피 음미하며 컴퓨터를 켜니 “행복하게 사는 법 5가지” 페이스북 친구가 친절하게 알려준다 아침...
    Read More
  2. Mr. Blue ...

    청소년기에 팝송을 즐겨듣던 40대 이상 어른들에게 선물과도 같은 영화 Guardians of Galaxy 2 의 오프닝 곡입니다. Youtube 동영상 보기 클릭 Morning! Today's forecast calls for blue skies 좋은 아침입니다! 오늘은 파란...
    Read More
  3. J'ai douze...

    퀘벡의 팝송, 아니 샹송 하나 소개합니다. 동영상 보기 링크 J'ai douze ans, maman - Diane Dufresne J'ai douze ans, maman, j'ai perdu du sang. 엄마, 저는 열두 살이에요. 생리도 시작했어요. Je suis plus une enfant, ...
    Read More
  4. Death of ...

     Youtube 뮤직 비디오 클릭 Death of a bachelor - Panic! at the disco 독신남의 죽음 Do I look lonely? 외로워보이나요? I see the shadows on my face 내 얼굴에 그림자가 드리워져있죠 People have told ...
    Read More
  5. 쉰들러 리스...

    생각없는 사람들을 狂氣속으로 몰아넣고 그 열기로 사람들을 때려잡고 그 가운데 잘 한다고 박수치는 이도 있고 그 가운데 잇속을 챙기는 이도 있고 그 가운데 사람들을 구하는 이도 있고 연못의 개구리 잡고 놀 듯이 사람목숨...
    Read More
  6. Boat

    작은 보트를 가진 한 사나이가 있었다. 그는 해마다 여름철이면 보트에 가족을 태우고 호수를 저어 가 낚시를 즐겼다. 어느 해 여름이 끝나자 그는 배를 보관해 두려고 땅 위로 끌어올렸는데 배 밑에 작은 구멍이 하나 뚫려...
    Read More
  7. 할머니의 보...

    할머니의 보따리 한 남루한 행색의 할머니가 보따리 두 개를 들고 거리를 헤매고 있는 것이 목격되었습니다. “한 시간 째 왔다갔다…할머니가 좀 이상해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관들이 이것저것 여쭤봤지만, 할머니는 자신...
    Read More
  8. ‘땅의 연가...

    ‘땅의 연가’ 민병란(1935 - 2015) 수많은 사람을 만나고 온 밤에 꼭 만나고 싶은 사람이 있다 무수한 어깨들 사이에서 무수한 눈길의 번뜩임 사이에서 더욱더 가슴 저미는 고독을 안고 시간의 변두리로 밀려나면 비로소 만...
    Read More
  9. 목련 꽃 지...

    목련 꽃 지던 날 늘물 남윤성 누가 이 지구를 , 간밤 내 이리도 멀미 나게 흔들어 놓았나 ? 옆 울섶 자목련 백목련 꽃잎들 , 잔디 가득 성자의 눈물 자욱으로 얼룩져 있다 지난 밤, 네팔의 그 많은 생령들이 애처롭고 ...
    Read More
  10. No Image

    함께…

    함께… 빨리 가려면 혼자가라 멀리 가려면 함께가라 " style="margin-top: 1em; margin-bottom: 1em; padding: 0px; list-style: none; line-height: 23.3999996185303px; word-wrap: break-word; color: rgb(34, 34, 34); font-fam...
    Read More
  11. No Image

    세상을 바꾸...

    세상을 바꾸는 단 한 가지 방법설령 고약한 이웃이 있더라도 그저 너는 더 좋은 이웃이 되려고 노력해야 하는 거야. 착한 아들을 원한다면 먼저 좋은 아빠가 되는 거고, 좋은 아빠를 원한다면 먼저 좋은 아들이 되어야겠지. ...
    Read More
  12. No Image

    봄을 타다 ...

    봄을 타다 예쁘고 당찬 아가씨다, 봄은 빙판의 계절을 감히 맨발로 건너오더니 동면의 심장 깊은 곳에 입맞춤하고 너와 나 영혼의 강물을 풀어놓는구나 아지랑이 낀 먼 하늘 속 흰머리 독수리 한 쌍 알콩달콩 사랑놀이 저리...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