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en ID Information

퀘벡한민족재단(FCCCQ)에 오셨습니다.

재단의 비전(OUR VISION)
한민족 사회를 퀘벡 주류사회로 이끌어가는 견인차가 되겠습니다.

재단의 활동목표(OUR GOAL)
정치, 경제, 사회, 문화적으로 퀘벡사회에 큰 영향력을 미치는 한민족공동체를 만들겠습니다.

재단의 임무(OUR MISSION)
캐나다와 퀘벡주, 그리고 대한민국 정부의 지원금과 동포후원금을 재원으로 삼아 정치, 경제, 사회, 교육, 문화예술, 스포츠 분야에서 활동하는 퀘벡 한민족 차세대 단체들에게 올바른 비전과 활동 공간, 그리고 활동 자금을 제공하겠습니다.
 

퀘벡사회 자원봉사 신청서류 내려받기 
Bénévolat Demande / Volunteer Application.

 아동병원 간호(Hôpital de Montréal pour enfants)

 어린이축제 안전요원
(Fête des enfants de Mtl)

 노년복지
(서류번역, 의료기관동행)

통역봉사요원
(한국어 <--> 불어, 영어)

가나다 한국어학교 등록 신청서 내려받기




World wide :
현재 선택된 언어는 한국어 입니다.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봉춘홍의

캐나다 한인 유망 직업 따라 잡기(2)


세상 사람살이가 참 다 그렇다. 어느정도 흥망성쇠를 겪으며 살아보니 사람들의 운명을 좌우하는 몇가지 중요한 팩터가 있다는 것을 자연스럽게 깨닫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다. 하지만 사람들은 그까짓 옷가지 한벌, 가방 하나를 사기 위해 몇일을 검색하고 조언을 구하면서도, 일생을 좌우 할 그토록 중요한 결정들은 철저한 사전 조사 없이 주먹구구식 결정을 내리는 모습을 보면 경악을 하지 않을 수 없다.

계원대학교 특강에서 이런 말을 한적이 있다. “ 나는 돈이 성공의 기준이라 생각 하지 않는다. 하지만 너희들이 돈을 벌어 보질 못하면 , 그돈이 얼마나 허망한것임을 , 우리 인생의 꿀이 아닌 독이라는 사실을 깨달을 수가 없다. 그러니 돈을 한번 벌어 보아라. 단 돈을 벌고 싶으면 이 세가지만 마음 속에 평생 간직하라. 첫번째는 정보이고, 두번째는 위치이고 세번째는 네트웍이다. 그리고 살만큼만 번다면 반드시 그곳을 떠나라"

스티브 잡스등 큰 성공을 이룬 천재들이 “ 자신이 즐길 수 있고, 미치도록 좋아하는 분야를 선택하면 반드시 성공한다”는 무책임한 말로 얼마나 많은 젊은이들을 절망에 빠뜨렸는지 모른다. 물론 의도적은 아니지만 0.00001%도 안되는 자신들과 같은 천재성과 억세게 좋은 운을 가지고 태어난 사람들의 에고 과시를 통해, 최면에 빠진 지금도 수많은 젊은이들이 그런 헛된 꿈을 꾸며 얼마나 많이 게임과 컴퓨터 분야에서 좌절 하고 있는지 모른다. 

서울법대를 나와 35살이 되도록 헛된 꿈을 꾸며 게임 개발에 몰두하고 있는 어처구니 없는 녀석등, 내 눈에는 그들은 과천 경마장이나 강원랜드를 배회하는 어두운 색의 점퍼와 골덴 바지를 입고 꽁초를 피우는 그 아저씨들과 별 달라 보이지 않는다. 

그 만큼 분야에 대한 정확한 정보가 중요하다. 그 정보가 개인 홍보인지, 상업 광고 인지, 진짜 정보인지를 구분 하는 능력이 필요하다. 워낙 상업적인 마케팅과 정보가 넘쳐나는 세상이다보니 어떤 것이 진짜인지 가짜인지를 알 수가 없다. 정보에 대한 충분한 확인이 없다면 상업적인 광고의 먹잇감이 되기 십상이다. 사실 한시간만 검색 해보면 확인 하는 일이 어렵지는 않다.

두번째 팩터는 사업체이건 직장이건 그 위치이다. 사업체라면 트랙픽이 많은 곳, 직장이라면 좋은 인맥이 많은 곳이다. 좋은 인맥을 가진 건강한 정신의 멘토가 필요하다. 그래서 많은 사람들이 항상 그런것은 아니지만 ,그래도로 좋은 인맥을 만날 확률이 상대적으로 높다고 믿는 대기업이나 공공 기관 소위 힘있는 곳에서 자리를 선택하려 한다. 

세번째는 말 할 필요도 없이 그 위치에서 만나는 사람들과 이용관계가 아닌 신뢰를 기반으로 한 인맥이다. 

외할머니가 어린 나를 앉히고 말씀 하셨다. 남이 많이 하지 않는 기술이 있으면 마누라와 자식 새끼 안 굶긴다. 그런 직업이 장땡이라고 했다. 어쩜, 초등학교 밖에 나오지 못한 할머니의 말에 스티브 잡스보다 진실한 삶의 진리가 있다.

우리 대부분의 사람은 스티브 잡스의 성공과 아무 관계가 없다. 우리는 사실 그리 대단 한 창조물이 아니다. 대부분의 사람은 스티브의 명언 보다는. 살가운 우리 외할머니의 충고를 따르며 가족들 열열히 사랑하며 살아 가면 장땡이다.

오늘은 그런의미의 직업을 들여 보고자 한다. 만약 캐나다에서 아직도 인력난을 겪고 있는 직업이 있다면 그것은 알버타 지역의 용접공, 배관공 그리고 RDT 또는 "registered dental technician" 즉 치기술사라 불리울수 있는 직업이 있다.

캐나다의 치기술사의 개념은 한국의 치기공사와의 개념이 싱당히 다르다. 그래서 많은 치기술사들은 상당한 자부심을 가지고 있으며 자신을 예술가와 기술자의 중간 쯤으로 여긴다. 하지만 이런 기술교육을 할 수 있는 인증된 교육기관의 절대적 부족으로 학비가 비교적 저렴한 공립학교들의 경우 수년씩을 기다려도 그 순서가 언제 돌아 올지 알수가 없는 어려움이 있다.

현재 캐나다의 경우 전역에서 다음의 여섯 학교만 인증된 정부 기관인 College of Dental Technicians of British Columbia 인증 받아 관련 교육을 제공 하고 있다.

교육수료 후 이 기관에서 제공하는 시험을 통과한 후 RDT로 일 할 수 있으며 적당한 교육만 받는 다면 그 합격률은 상당히 높은 편이다. 동양 사람들이 손이 작아 많은 각광을 받고 있으며 만약 자신의 예술작 재능을 자신의 직업에 연결 시키고 싶다면 안성 마춤이다. 다음은 CDT of BC 인증된 학교 명단 이다

■Vancouver Community College, Vancouver, British Columbia 
■CDI College, Surrey, British columbia 
■Northern Alberta Institute of Technology, Edmonton, Alberta 
■Calgary Dental Technology College, Calgary, Alberta 
■George Brown College, Toronto, Ontario 
■College Edouard-Montpetit, Montreal, Quebec 

보통 이 College들은 2년제 교육을 제공하는데 졸업자는 협회에서 출제하는 자격시험을 통과 한 후 이런 서비스를 제공 하는 lab이나 몇년간의 경험 생기고 충분한 판매 병원이 확보 된다면 자신의 lab을 개업하는 것도 하나의 방법이다.

교민 치과에 비해 교민이 운영하는 lab이 부족한 편이라 자본만 있다면 개업전망도 밝아 보인다. 현재 College of Dental Technicians of British Columbia 에 따르면 crown, bridge, ceramics, orthodontics등 소규모의 특히 동양인에게 유리한 분야가 절대 부족이니 한번 시도 해볼만 하다.

협회에 따르면 직장 생활을 할경우 연봉은 30,000 에서. 60,000블 정도 수준이며 보통 개업을 하는 경우 개인의 능력에 따라 다르지만 평균 6자리수의 수입이 가능하다고 입을 모으고 있다. 또하나의 옵션은 적당한 교육을 이수 하고 직장 경험 후 직업 학교 교수 생활을 시작하는 방법도 있다. 아울러 협회의 홈페이지에 따르면 외국에서 치기공 경험을 가진 사람도 적절한 절차를 따르면 가능한 방법이 있어보여 이민자들도 한번 고려 해볼만한 일이다. 말보다는 결과로 그 능력이 판단 되는 직업이니 만큼 언어력이 부족한 이민자들에게 무척 좋은 직업이 아닌가 싶기도 하다.

자세한 내용은 협회의 홈페이지를 참고 하기 바라며 이민 생활에서 그나라에서 어떤 직업들이 어떤 시기에 각광을 받고 있는지 그 트렌드를 파악 하는 것이 적당한 정보를 습득 하는 것이며, 치과 사업이 가장 번창하는 곳에서 좋은 자리를 잡는것이 좋은 위치를 확보 하는 것이며, 그렇게 얻은 직장에서 다양한 민족들과 마음문을 열고 형제와 자매를 만드는 것이 네트웍이다. 그리고 성실하게 가족을 높이 부양하는 것이 행복이다.. 

?

  1. No Image

    캐나다에서 “신의 직장”을 찾고 싶다면?

    캐나다에서 “신의 직장”을 찾고 싶다면? “공공 부문 근로자, 적게 일하고 더 많이 번다” 급여나 근로 시간 등 근무 여건 면에서 공공 부문이 민간 기업을 앞서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마디로 공공 부문 근로자들은 민...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2. No Image

    캐나다서 수요 높은 직종

    캐나다서 수요 높은 직종트럭운전사·치과위생사 등 캐나다에서 영어-불어 이중언어를 구사할 줄 아는 사람은 비교적 쉽게 일자리를 찾을 수 있다. 취업알선사이트 ‘워커폴리스(Workapolis)’는 이밖에도 컴퓨터를 포함한 다양한 첨단...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3. No Image

    국내기업들, “이젠 사람에 투자”

    국내기업들, “이젠 사람에 투자”BMO조사…기업주 25% 국내 기업들의 투자방향이 ‘사람우선’으로 크게 선회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몬트리올은행(BMO)이 최근 발표한 ‘국내 기업의 투자방향에 관한 일체보고서’에 따르면 국...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4. No Image

    두툼한 급여 봉투 원한다면, “자원산업”이 답

    두툼한 급여 봉투 원한다면, “자원산업”이 답 7월 기준, 캐나다 근로자의 임금이 전년 대비 3.3% 인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BC주의 임금 상승률은 이와 거의 비슷한 3.1%다. 캐나다 통계청의 25일자 보도자료 내용이다. 이에 ...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5. No Image

    간호학·약학 전공자, 취업 잘 되고 수입도 높아

    간호학·약학 전공자취업 잘 되고 수입도 높아 워커폴리스 조사결과 졸업 후 높은 급여가 보장되는 일자리를 찾고 싶다면 전공분야 중 영문학은 피하는 게 좋을 것으로 보인다. 직장알선 사이트 워커폴리스(Workopolis)가 최근 공...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6. No Image

    이민자 뽑는 캐나다 대기업 업종은?

    이민자 뽑는 캐나다 대기업 업종은? 부동산, 엔지니어링 및 건축, 석유 및 가스, 금융, 통신 문열려 경제정책 연구소인 DEEP센터는 9일 공개한 보고서를 통해 캐나다 경제는 비슷한 경제 규모의 다른 국가에 비해 중소기업 의...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7. No Image

    캐나다 실업자 39% "구직 완전 포기"

    캐나다 실업자 39% "구직 완전 포기" 캐나다 실업자 10명 중 4명꼴로 구직을 완전히 포기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현지시간) CBC방송에 따르면 고용전문업체인 '신속고용전문'사가 여론조사기관인 해리스에 의뢰해 전국 실업자의 ...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8. No Image

    간호사 어떻게 되나?

    온타리오 프로그램 소개(1) 간호사 어떻게 되나? 교육·실습 거쳐 등록시험 통과해야 현 CRNE 시험은 내년부터 NCLEX로 과학에 자신 있고 아픈 자를 돕고자하는 사명감을 가진 학생이라면 누구나 의료계 진출을 꿈꾸고 있을...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9. No Image

    ‘CO-OP’ 거치면 “더 나은 일자리-보수”

    ‘CO-OP’ 거치면 “더 나은 일자리-보수” 대학 4년 동안 직업연수(co-op work placements/이하 ‘코압’)를 받은 학생들의 경우 그렇지 않은 학생들보다 졸업 후 취업률이 높고 상대적으로 높은 연봉계약이 가능한 것으로 조사됐...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0. No Image

    일자리 하나에 몰리는 실업자 수는?

    일자리 하나에 몰리는 실업자 수는? “구인 건수는 줄고 구직자는 늘고” 기업들의 구인 활동이 다소 위축된 것으로 나타났다. 캐나다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기준 구인 중인 일자리 수는 20만개로 그 전년에 비해 2만...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1. No Image

    캐나다의 고민, 물러나는 베이비붐 세대

    캐나다의 고민, 물러나는 베이비붐 세대 중앙은행장 “경제, 저성장률 구도로 간다” "노년층 직원의 상실은 곧 업무 고유의 전문 지식(legacy knowledge) 상실을 의미한다" 캐나다 베이이붐 세대 은퇴를 앞두고 캐나다의 고민이 깊...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2. No Image

    직장에서 버려야 할 8가지 나쁜 습관

    직장에서 버려야 할 8가지 나쁜 습관 봄철을 맞아 청소가 필요한 곳은 집안의 옷장만이 아닌 듯 하다. 매일의 직장생활을 즐겁게 하기 위해 복잡한 머리를 깨끗이 비우는 것도 매우 중요하다. 효과적이고 즐거운 직장생활을 위...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3. No Image

    캐나다도 ‘공무원은 역시 ‘철밥통’

    캐나다도 ‘공무원은 역시 ‘철밥통’ 민간기업 근로자보다 ‘두둑’ 온주정부의 관공서에서 근무하는 공무원들이 민간기업 근로자들보다 훨씬 높은 연봉수준과 연금 지원 혜택을 누리고 있으며 이를 뒷받침하기 위해 연간 10억 달러...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4. No Image

    캐나다 한인 유망 직업 따라 잡기(2)

    봉춘홍의 캐나다 한인 유망 직업 따라 잡기(2) 세상 사람살이가 참 다 그렇다. 어느정도 흥망성쇠를 겪으며 살아보니 사람들의 운명을 좌우하는 몇가지 중요한 팩터가 있다는 것을 자연스럽게 깨닫는 것은 어려운 일이 아니다. ...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5. No Image

    캐나다 한인 유망 직업 따라 잡기(1)

    봉춘홍의 캐나다 한인 유망 직업 따라 잡기(1) 이제 이 세상의 모든 흐름은 서양에서 동양으로 비뀌고 있다. 인터넷, 통신, 기술은 물론, 엤날에는 상상도 못했던 일들이 한류라는 이름으로 아시아 특히 한국이 세계 엔터테인먼...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6. No Image

    대입장학금 어떻게 받나

    대입장학금 어떻게 받나‘소수 혜택’은 선입견 끈기와 노하우로 도전 에세이·추천서 등 ‘필수’ 대학교육은 비싸다. 매년 전국 평균을 1천~2천 달러 웃도는 온주 대학등록금은 특히 비싼 편이다. 이를 감안해 주정부가 학비보조...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7. No Image

    Adult School 정보(EMSB & CSDM)

    아래는 퀘벡에서 와서 받은 만큼 베풀고 싶다는 어떤 고운 분이 사무국으로 보내주신 정착 정보입니다. 그분의 바램대로 이땅에 정착이 힘겨운 분들께 조금이나마 도움 되길 바랍니다. -사무국- -----------------------------------------------------...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8. No Image

    각종 인터뷰 합격하려면?

    각종 인터뷰 합격하려면? 시간엄수·사전준비 기본 긍정적 태도·자신감 중요 “100% 합격의 비결은 없지만 확률을 극대화하는 비결은 분명 있습니다. 매년 연말이 되면 인터뷰 요령에 대한 질문이 빗발친다. 대학지원서를 제출하고 ...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19. No Image

    “캐나다 경찰, 나는 이렇게 됐다”

    캐나다 경찰, 나는 이렇게 됐다 밴쿠버시경(VPD) 최병하 경관 무엇을 하며 어떻게 살 것인가? 이 질문에 선뜻 떠오르는 답이 없을 때, 평균적인 사람들은 저절로 막막해진다. 정교하게 만들어졌다는 직업 안내서를 들춰봐도 ...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20. No Image

    사명감과 자긍심 가지고 도전하라!

    사명감과 자긍심 가지고 도전하라! 오타와 한인 출신 1호 경찰이 된 임호봉 씨 각 나라마다 사회 역사적 배경에 따라 경찰에 대한 인식이 다르다. 그런데 캐나다에서 경찰관은 사회적 신뢰도가 높으며 선호하는 직업 중 하나...
    Category진학/취업 By사무국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