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en ID Information

퀘벡한민족재단(FCCCQ)에 오셨습니다.

재단의 비전(OUR VISION)
한민족 사회를 퀘벡 주류사회로 이끌어가는 견인차가 되겠습니다.

재단의 활동목표(OUR GOAL)
정치, 경제, 사회, 문화적으로 퀘벡사회에 큰 영향력을 미치는 한민족공동체를 만들겠습니다.

재단의 임무(OUR MISSION)
캐나다와 퀘벡주, 그리고 대한민국 정부의 지원금과 동포후원금을 재원으로 삼아 정치, 경제, 사회, 교육, 문화예술, 스포츠 분야에서 활동하는 퀘벡 한민족 차세대 단체들에게 올바른 비전과 활동 공간, 그리고 활동 자금을 제공하겠습니다.
 

퀘벡사회 자원봉사 신청서류 내려받기 
Bénévolat Demande / Volunteer Application.

 아동병원 간호(Hôpital de Montréal pour enfants)

 어린이축제 안전요원
(Fête des enfants de Mtl)

 노년복지
(서류번역, 의료기관동행)

통역봉사요원
(한국어 <--> 불어, 영어)

가나다 한국어학교 등록 신청서 내려받기



World wide :
현재 선택된 언어는 한국어 입니다.
경제/사업
2015.03.08 12:10

괜찮은 비자카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美코스코는 비자와 계약, 加에서는 마스터카드


같은 브랜드지만, 양국 신용 결제 수단 달라져





회원전용 창고형 도매 업체 코스코(Costco)가 캐나다에서는 최근 마스터카드와 신용결제수단독점 계약을 각각 맺은 데 이어, 미국에서는 비자카드와 같은 계약을 맺었다고 2일 발표했다. 


미국코스코는 회원들을 대상으로 시티은행의 비자카드 가입자를 모집한 후, 2016년 4월 1일 부터는 비자카드만 받기로 했다. 구체적인 가입 조건은 추후 코스코 회원들에게 공지할 예정이라고 코스코 대변인은 설명했다.

앞서 코스코 캐나다는 2014년 12월31일로 아메리칸익스프레스 카드와 15년 계약 관계를 끝내고, 올해부터는 신용카드는 마스터카드만 받고 있다. 미국 코스코 역시 캐나다와 비슷하게 1999년 아멕스와 계약 이후 새로운 파트너를 찾은 것이다.

코스코 결제 수단이 아멕스에서 캐나다는 마스터카드, 미국은 비자로 교체되면서 미국행 코스코 쇼핑을 자주 다니는 캐나다인들 사이에서는 ‘괜찮은 비자카드’를 찾는 정보가 교환되고 있다.

일반적으로 캐나다 신용카드사는 미국 등에서 외환 결제 시 별도로 2.5~3% 환전수수료(currency exchange fee)또는 외환결제비(Foreign transaction fee)를 자동 부과하는 데, 이런 수수료가 없으면서, 외국에서 물품·서비스 구매 시 포인트 적립도 가능한 카드가  거론되고 있다.

권민수 기자 ms@vanchosun.com

  1. No Image

    소외된 어린이들에게 희망을

    소외된 어린이들에게 희망을 도산재단 ‘산타펀드’ 모금 시동 금액 불문 성금접수 “산타할아버지, 이 아이들을 잊지 말아주세요.” 도산재단의 연례 ‘산타펀드’ 캠페인이 시작됐다. 지난해 12월 도산갤러리에서 열린 산타펀드 선...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2. No Image

    인도견·봉사견은 사람처럼 대해야

    인도견·봉사견은 사람처럼 대해야 인도견·봉사견은 사람처럼 대해야… BC주정부는 12일 인도견 및 봉사견법(Guide Dog and Service Dog Act)을 마련해 사람에게 봉사하는 개의 훈련 기준을 높이고, 또한 이러한 개와 동반한 이...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3. No Image

    하기 어려운 이야기-시니어의 외로움

    하기 어려운 이야기-시니어의 외로움 연말이 되면 시니어들은 오히려 외로움을 크게 느낍니다. 지나온 세월이 아쉽고 옛친구가 생각나고 멀리 있는 아이들이 보고 싶고 돌아가신 부모님이 그리워서 라고 말씀해 주셨습니다. 시니어...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4. No Image

    세상은 즐겁게 인생은 신나게

    세상은 즐겁게 인생은 신나게 밴쿠버가 가지고 있는'레인쿠버(RAINcouver)'라는 도시의 별칭은 같은 위도(latitude)에 있는 다른 도시들보다 훨씬 따뜻한 겨울 날씨에도 불구하고 가을부터 봄까지 이어지는 비에 지친 사람들이 붙...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5. No Image

    장기연의 노인연금 지상강좌-1

    [밴쿠버 조선일보 기획특집] 밴쿠버 조선일보는 써리 석세스 한인담당 장기연씨와 함께 총 4회에 걸쳐 ‘캐나다 노인연금 지상강좌’를 마련합니다. 첫회에는 노령보장연금(Old Age Security Pension)의 신청방법, 수급 자격조건,...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6. No Image

    한인사회 노인학대, 무의식 중 만연

    한인사회 노인학대, 무의식 중 만연 전세계적으로 인구 고령화에 따른 노인문제가 여러가지 관점에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노인의 경제력 약화, 노인성 질환, 가중되는 부양책임 등 다양한 이유들을 구실로 한 신체적, 정신적,...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7. 퀘벡인 5명 중 한 명, 노후자금 대책 없어

    퀘벡인 5명 중 한 명, 노후자금 대책 없어 설문조사 결과 퀘벡인 5명 중 한 명은 노후자금을 어떻게 마련할 것인지 고민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25세부터 64세의 근로자 1618명을 조사한 결과 16%는 노후자금에 대해 아무...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8. No Image

    은퇴 후에도 ‘현명하게’ ‘계속’ 일하려면?

    은퇴 후에도 ‘현명하게’ ‘계속’ 일하려면? 국내 인구의 노령화로 인해 ‘은퇴층’의 경제적 활동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은퇴 후에도 계속해 일을 하게 될 경우 그동안의 경험을 통해 쌓아온 ‘능력’안에서 약간의...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9. No Image

    “줬다 생각 했는데 받은게 더 많았다”

    “줬다 생각 했는데 받은게 더 많았다” “올해로 한인사회 봉사회 이사장을 맡은지 13년차에 들어간다. 오랜 시간동안 나를 믿어주고 지지해준 봉사회 회원들에게 감사한 마음을 전한다. 그동안 차곡 차곡 쌓아온 경험을 바탕으로...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10. No Image

    은퇴를 늦추면 좋을 5가지 이유

    은퇴를 늦추면 좋을 5가지 이유 정년퇴직 나이인 65세가 ‘꿈의 나이’였던 시대는 지났다. 최근 연일 보도되고 있는 발표에 따르면 은퇴가 가까운 대다수의 국내인들은 넉넉한 은퇴자금을 모으지 못해 퇴직을 두려워 하고 있는...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11. No Image

    동포노인들, 여전히 ‘뒷방설움’에 울고있다

    동포노인들, 여전히 ‘뒷방설움’에 울고있다 정순복(가명/토론토)씨는 최근 한국노인회의 문을 두드렸다. 불편한 다리를 이끌고 외출해야 하는 일이 번거롭지만 매달 그의 집에 도착하는 공과금 영수증은 영어에 어려움을 갖고 있...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12. No Image

    은퇴자산이 소멸되지 않으려면

    은퇴자산이 소멸되지 않으려면 최근 역사상 최저 수준으로 하락하고 안전자산으로 여겨지던 부동산마저 가격이 하락하는 등 경제가 불안해 지면서 은퇴자들이나 은퇴를 앞둔 사람들은 은퇴를 늦추거나 계획을 변경하는 사례가 많다고...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13. 아픈 이들을 도우며 사는 것이 평생의 소망

    아픈 이들을 도우며 사는 것이 평생의 소망   소녀는 어려서부터 사람들과 어울리는 것을 무척 좋아했다. 늘 환한 웃음을 띄고 모두에게 상냥하게 대해주는 소녀를 좋아하지 않는 사람은 아무도 없었다. 소녀는 특히 자신보다 ...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14. 스마트폰의 두 얼굴(디지털 치매)

    스마트폰의 두 얼굴(디지털 치매) 당신은 부모님의 휴대폰 번호를 기억하고 있는가? 스마트폰 없이 가까운 사람들의 휴대폰 번호를 외워 전화를 걸 수 있는 사람은 아마 몇 되지 않을 것이다. 어쩌면 당연한 일인지 모른다. ...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15. 동포 노년층, ‘빚’으로 물든 ‘황혼’

      동포 노년층, ‘빚’으로 물든 ‘황혼’ 올해 68세인 김현식(가명/토론토)씨는 최근 계속됐던 무더위 속에서도 편의점에서 하루 종일 구슬땀을 흘렸다. 은퇴연령을 훌쩍 넘긴 고령으로 몸이 많이 고단하지만 휴가를 갖는 것은 생...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16. No Image

    동포사회지원, 구심점 없고 플랜도 없다

    동포사회지원, 구심점 없고 플랜도 없다     올해 쉰을 바라보는 서상준(가명/미시사가)씨는 몇 군데 주류회사의 취업을 알아봤으나 그나마 잡혔던 인터뷰도 언어능력의 부족으로 모두 떨어졌다. 동포사회의 문을 두들기려고 했으나...
    Category봉사/복지 By사무국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Next
/ 1